울산시, 2월 26일 코로나19 예방접종 시작

우선, 만 65세 미만, 요양병원․시설 종사자 등 총 5,512명 대상 접종

울산부동산뉴스 승인 2021.02.26 14:41 의견 0

[울산부동산뉴스 임철호기자] 울산지역에도 오늘 2월 26일부터 코로나19 예방접종이 실시됐다. 울산시는 질병관리청의 ‘코로나19 예방접종 2~3월 시행계획’에 따라 26일부터 요양병원․요양시설의 만65세 미만 입원․입소자 및 종사자를 대상으로 아스트라제네카 백신 예방접종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우선 접종 대상은 관내 44개소 요양병원과 37개소의 요양시설에 입원·입소 중인 65세 미만인 자와 종사자 등 5,512명이다. 울산지역 첫 접종은 26일 오전 10시 남부보건소에서 달동 길메리요양병원 의료진을 대상으로 진행된다.

이번 예방접종은 의사가 근무 중인 요양병원에서는 자체접종을 실시하며, 요양시설에서는 위탁 의료기관의 촉탁의사 또는 보건소 방문접종팀이 방문해 접종을 실시하게 된다.

울산시는 안전한 접종을 위해 방역당국, 의료진 등으로 이루어진 울산시 코로나19 백신 예방접종 추진단과 준비단을 구성해 기관별 백신관리 담당자 지정을 완료했다. 또한 접종 시 나타날 수 있는 이상반응에 대처하기 위해 신속대응팀을 구성해 운영하는 등 철저한 준비를 하고 있다.

한편 정부 백신 공급 일정에 맞추어 요양병원, 요양시설에 이어 코로나19 치료병원 종사자와 고위험 의료기관 종사자, 코로나19 1차 대응요원에 대한 접종을 순차적으로 실시한다. 울산시는 중구 동천체육관과 남구 국민체육센터, 동구 전하체육센터, 북구 오토벨리 복지센터, 울주군 국민체육센터·남구통합보건지소 등 6개 접종센터를 운영할 계획이다.

오는 3월 15일 중구 동천체육관부터 순차적으로 개소해 운영에 들어가게 된다. 송철호 울산시장은 “전 시민의 70%가 접종하여 집단면역을 확보할 수 있도록 시민 여러분들의 예방접종 참여와 협조를 당부드린다.”라고 말했다.

전병찬 병원장 길메리요양병원장은 “울산에서 최초로 이루어지는 접종인만큼 안전한 접종이 이루어질 수 있도록 접종대상자의 건강상태 등을 꼼꼼히 체크 후 접종을 실시하고 예방접종 후 이상 반응에 대비해 구급차를 대기시키는 등 이상 반응에 대한 대비를 철저히 할 계획이다.”라고 밝혔다.

한편 26일부터 접종될 아스트라제네카 백신은 전 세계적으로 50여개 국가에서 승인을 받았고 세계 보건기구(WHO)도 승인한 안전한 백신으로 먼저 접종이 시작된 국가들에서도 심각한 부작용 사례는 보고되지 않았다.


저작권자 ⓒ울산부동산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